좋은글 685

기다려 주기

기다려 주기 승강장에서 열차가 지연된다는 방송을 듣게 되면초조한 마음과 함께 피곤함이 밀려옵니다.생각보다 기다리는 일은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사람과의 관계에서도 그렇습니다.기다림이 필요한 순간이 있지만 참지 못해 어긋나는 관계도 있습니다. 자녀들에게 부모의 기다림은 필수입니다.사랑이라는 이름으로 다그치기도 하지만 결국은 기다림이 답일 때가 많습니다.스스로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지는 과정을 통해 성장하기 때문입니다. 믿고 기다려 주는 마음은 힘이 되기도 합니다.실패하더라도 괜찮다는 응원에 용기를 얻습니다.이 과정이 반복되면서 사랑은 믿음이 됩니다.사랑은 오래 참는 것이라고도 하지요.우리 모두  조금만 기다려 보면 어떨까요?백 마디의 조언보다 더 큰 위로가 될지도 모릅니다. ================..

좋은글 2024.05.26

생신 축하 딱지

생신 축하 딱지 70회 생일을 맞이한 노인이 갑작스런 치통으로 치과를 찾았습니다.급히 차를 몰아 갓길에 주차하고 치료를 받고 나오니, 교통순경이 딱지를 떼고 있었습니다. 노인은 경찰에게 사정을 털어놓았습니다."오늘이 70회 생일인데 이빨이 아파서 정신을 차릴 수가 없었어요. 평생 법을 어긴 적이 없는데, 생일날에 딱지까지 떼게 생겼네요. 한 번만 봐줘요. 안 그러면 오늘은 정말 가장 재수 없는 생일날이 될 거에요." 두 사람의 대화에 관심을 가진 사람들이 몰려들어, 경찰이 법과 인정 사이에서 어떤 결정을 내릴 지를 구경하고 있었습니다.한 번만 봐 달라고 사정하는 노인의 하소연에도 경관은 한 치의 표정 변화도 없이 고지서를 기록한 후 무심하게 건네주고는 돌아섰습니다. 둘러서 있던 사람들이 중얼거렸습니다."..

좋은글 2024.05.08

덕행과 인격(德行과人格)

덕행과 인격(德行과人格)  불만(​不滿)은 위만 보고,아래를 보지 못한 탓이요.오만(傲慢)은 아래를 보고위를 보지 못한 탓이니 ​곧 비우지 못한 욕심(慾心)과낮추지 못한 교만(驕慢)으로부터자아(自我)를 다스리는슬기로움이 부족한 탓 입니다. 지혜(​智慧)로운 자(者)는,남보다 내 허물을 먼저 볼 것이며.어진 자는헐뜯기보다 칭찬을 즐길 것이며.현명(​賢明)한 자는,소리와 소음을 가릴줄 알것이로되. 반듯한 마음과 옳은 생각으로곧은 길 바른 길을 걷는다면.​뉘라서 겸손(謙遜)의 미덕(美德)을 쌓지 못하며.덕행(德行)의 삶을이루지 못하리오. ​마음의 평화(平和)는 비움이주는 축복이요,영혼의 향기(香氣)는 낮춤이주는 선물입니다. 인격(​人格) 즉 ​사람됨이란,마음의 양식(良識)에 달렸습니다.​말(言)이 번듯하다고곧..

좋은글 2024.04.30

순리(順理)

순 리(順理) 언젠가 돌을 조각하는 석공들을 본 적이 있습니다. 커다란 바위를 의도한 대로 잘라내는 일인데 돌의 결을 찾아내느라 한참 애쓰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돌의 결을 찾아내어 일격으로 힘을 가해야지 그렇지 못하면 그 큰 돌이 쓸모없게 버려진다는 것입니다. 돌의 결을 찾는다는 것은 정해진 이치를 따라 순리대로 행한다는 것과 같습니다. 순리는 결코 비겁함이 아닙니다. 순리야말로 올바른 방향으로 치우침 없이 나아가는 참 용기입니다. 지켜야 할 것을 지키는 힘, 해야 할 일을 해내는 결단, 자신을 부끄럼 없이 드러내는 정직이 순리대로 살아가는 일입니다. 순리대로 살아가기가 쉽지만은 않습니다. 하지만 세상은 순리대로 살아가는 사람들을 통해 아름답게 가꾸어집니다. (사랑의 편지에서)

좋은글 2024.04.23

유교적 덕목 인(仁 : 어짐 )

유교적 덕목 인(仁 : 어짐) 고금(古今)을 막론하고 역사에 훌륭한 족적(足跡) 을 남긴 위인들은 대부분 일상에서 마음을 다스리는 일을 위주로 철저한 수양(修養)을 생활화 하였음을 알수있다. 정제된 마음가짐이 인격형성을 좌우하고 그것이 바른 행동으로 발현(發現)되어 인간 생활에 밑바탕이 되어 왔기 때문이다. 이러한 의식이 통념이 된 유교(儒敎)사회에서는 특히 인간의 심성(心性)수양 문제에서 본심(本心)을 기르고 사욕(私慾)을 제대로 살피는 존양성찰 (存養省察)이 수양론(修養論)의 중심이 된 것이다. 이를 위한 인격수양(人格修養)의 방법으로는 무엇보다 항구여일(恒久如一)한 지속적 노력과 실천이 중요하다 는 것이다 시작은 누구나 할 수 있지만, 끝까지 달성키 어려우니 초지일관하는 자세를 견지해야만 할 것이다..

좋은글 2024.04.20

열린마음

열린 마음 내 것을 고집하지 않고 남의 것을 받아들이는 마음입니다. 그의 말을 들어주고 그의 마음을 받아 주는 것 그것이 열린 마음이지요. 무엇인가를 애써 주려고 하지 않아도 열린 마음이면 그것으로 족합니다. 나를 낮추는 것은 열린 마음의 시작입니다. 나를 낮추고 또 낮춰 저 평지와 같은 마음이 되면 거기엔 더 이상 울타리도 담장도 없습니다. 거기엔 아무런 시비도 없고 갈등도 없고 장애도 없고 거칠 것이 없기 때문입니다. 고로 주는 마음은 열린 마음이요. 열린 마음은 자유로운 마음이랍니다. 열린 마음은 강하지요. 아무것도 지킬 게 없으니 누구와도 맞설 일이 없고 맞서지 않으니 누구도 대적하려 하지 않습니다. 그 마음은 곧 허공과 같을 진대 누가 감히 꺾으려 들겠는가. 높이 오를수록 낮아져야 합니다. 많이..

좋은글 2024.04.15

소요(逍遙)

소 요( 逍遙 ) 철학자 칸트는 매일 같은 시간에 산책을 즐겼습니다. 그의 걷는 모습으로 시간을 맞출 정도였습니다. 아리스토텔레스 역시 걸음을 즐긴 철학자입니다. 그는 제자들과 걸으면서 토론을 나누었습니다. 이들을 소요학파라 불렀습니다. 소요(逍遙)는 슬슬 거닐며 돌아다닌다는 의미입니다. 걸음은 누구나 할 수 있는 편안한 운동입니다. 가벼운 호흡은 스트레스를 낮추고 느린 풍경의 변화는 마음을 안정시킵니다. 잡념을 떨치고 생각을 모으기에 좋습니다. 걸음엔 특별한 법칙이 없습니다. 원하는 속도에 맞춰 편안하게 발을 내밀면 됩니다. 떨쳐내고 싶은 걱정과 불안이 있나요? 걸음마다 조금씩 흘려보내는 기분으로 걸어보세요. 위대한 스승이 그랬던 것처럼 걸음은 어려운 문제를 단순하게 만들어 줄 수 있습니다. 류 완 /..

좋은글 2024.04.11

마음이 만사의 근원

마음이 만사의 근원 마음을 일으키면 발심(發心)이고, 마음을 잡으면 조심(操心)이 되며, 마음을 풀어 놓으면 방심(放心)이다. 마음이 끌리면 관심(觀心)이고, 마음을 편안케 하면 안심[安心]이며, 마음을 일체 비우면 무심(無心)이다. 처음 먹은 마음은 초심(初心)이고, 늘 지니고 있는 떳떳한 마음이 항심(恒心)이며, 우러 나오는 정성스러운 마음은 단심(丹心)이다. 작은 일에도 챙기면 세심(細心)이고, 사사로움이 없으면 공심(公心)이며, 꾸밈이나 거짓이 없는 참 마음이 본심(本心)이다. 욕망의 탐심(貪心)과 흑심(黑心)을 멀리 하고, 어지러운 난심(亂心)과 어리석은 치심(癡心)을 버리고, 애 태우는 고심(苦心)을 내려 놓으면 하심(下心)이다. 우리가 살아 가는 동안에 가까운 가족이나 친, 인척, 그리고 친..

좋은글 2024.04.05

친구(親舊)

친구(親舊) 스물이 되면 서른이 되면 마흔이 되면 대단한 사람이 될 줄 알았습니다. 세상 사는 일이 쉽지 않아서 목소리는 작아지고, 웃음을 잃고 발걸음은 느려집니다. 어제가 오늘이 되고 내일은 또 오늘이 되는 시간의 수레바퀴 속에서 당신의 대단한 모습을 보았습니다. 흐르는 강물처럼 유연하고 햇살처럼 따듯한 마음으로 뚜벅뚜벅 걸어가는 당신, 삶은 멈추어 바라보는 것이 아니라 무던히 걸어가는 것임을 알려줍니다. 공기처럼 햇살처럼 내 삶에 존재하며 내 곁을 지켜주었던 당신의 이름은 친구....! (사랑의 편지에서)

좋은글 2024.03.30

원만한 대화

원만한 대화 대화의 성공 비결은 75%를 들어주는 것입니다 우리가 대화의 결과를 실패하는 이유는 자신이 75%를 사용하기 때문에 그래야만 설득시킬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해서 오늘은 시간을 내서 연인이나 배우자의 수다를 한 시간만 진지하게 들어봐 주세요 상대방은 당신이 말을 들어주고 맞장구쳐주는 것에 감격하고 행복해할 것입니다 하루에 한 시간 만이라도 아니면 30분 만이라도 상대가 수다를 떨거나 말을 하게 하십시오 들어주거나 아니면 같이 수다를 나누어 보세요 연세 드신분도 부부가 수다를 나누시는 게 더 좋습니다 밖에서 수다를 나눌 시간 이나 필요성이 줄어들고 아이들에게 잔소리 하는것도 줄어들게 될것이니 가정안의 가족들도 사랑이 가득 넘치게 될 것입니다 자기의 말은 1분만 하고 상대방의 말은 2분 ..

좋은글 2024.03.20

나의 부모님

나의 부모님 어머니는 집안일보다 다른 사람의 일을 열심히 하시는 아버지를 불평하셨습니다. 아버지는 우리 집 장작보다 다른 집 장작을 더 많이 패셨던 분입니다. 사실 남을 배려하는 데는 어머니도 뒤처지지 않으셨습니다. 먹을 것이 없어 칡뿌리도 캐고 소나무 껍질도 벗겨 먹던 시절 이었지만 밥 얻어먹으러 온 사람을 빈손으로 돌려보낸 적이 한 번도 없으셨습니다. 따뜻한 식사와 더불어 위로의 말씀도 잊지 않으셨습니다. 지금의 나는 그 시절 부모님만큼 이웃에 너그럽지 못하다는 생각을 합니다. 부모님에 비하면 한없이 부족한 사람이지만 작은 이익 앞에서 비겁하지 말라는 말씀과 희생과 섬김의 유산을 마음에 담고는 삽니다. 떠나신 지 아주 오랜 시간이 흘렀음에도 부모님을 생각하면 아직도 눈물이 납니다. 지금도 저는 우리 ..

좋은글 2024.03.14

명심사(銘心事)

명심사(銘心事) 풍족할 때는 부족할 때를 생각하여 절약하여야 하고, 건강할 때는 병이 들었을 때를 생각하여 매일 매일 몸을 돌봐야 하며, 권력이 있을 때는 권좌에서 물러날 때를 생각하여 권세 부리지 말고, 겸손하게 행동 하여야 한다. 돈이 있을 때는 없을 때를 생각하여 계획성 있게 써야 하고, 먼 길을 떠날 때는 돌아올 때를 생각하여 미리 준비를 하여야 하며, 젊을 때는 늙을 때를 생각하여 열심히 일을 하여야 한다. 공부할 시기에는 지식이 필요 할 때를 생각하여 열심히 공부를 하여야 하고, 행복할 때는 불행이 닥쳐올 때를 생각하여 행복 만들기에 게을러서는 안 되며, 사랑을 받을 때는 미움 받을 때를 생각하여 남을 더욱더 사랑해야 한다. 만날 때는 이별할 때를 생각하여 좋은 이미지를 남겨야 하고, 안전할 ..

좋은글 2024.03.10

언땅(凍土)

언 땅(凍土) 군 시절, 한겨울이 되면 혹한기 훈련을 받았습니다. 추위를 견디며 야외에서 숙영하는 훈련인데 시간이 제법 많이 흘렀음에도 잊을 수 없는 건 추위가 아닌 단단하게 얼어붙은 땅입니다. 혹한 추위에 얼어붙은 땅은 바위처럼 느껴졌습니다. 텐트 하나를 치는데 반나절은 걸렸던 것 같습니다. 같은 자리가 여름이면 울창한 숲이 된다는 선임의 말은 거짓말처럼 들렸습니다. 언 땅은 쉽게 녹지 않습니다. 땅은 느리게 다가오는 따스함으로 부드러워집니다. 입춘을 지나 경칩이 되면 땅은 호흡하듯 새 생명을 품을 것입니다. 사람의 마음도 그런 것 같습니다. 얼어붙은 마음은 풀어내기까지 시간이 걸립니다. 따스함과 기다림, 이 모든 것이 필요합니다. 지루하지만 봄은 반드시 옵니다. 녹아내린 땅처럼 사람과 사람의 마음에도..

좋은글 2024.03.02

자유의 삶

자유의 삶 흘러라 ! 머무름 없이 흘러라. 쉼 없이 흘러서 가야 참으로 살아 있는 생이지. 가만히 정지해 있는 생은 죽은 것과 마찬가지야. 길 잃을 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가고 싶은 어느 곳으로든 가라. 결과에 연연하지 말고 사랑하고 싶은 누구든 사랑하라. 인생은 생각보다 너무나 짧고 목숨의 끝은 언제 찾아올지 모르니 흐르고 또 흘러서 바로 지금 멋진 자유의 삶을 살아라 [정연복의 바람의 말씀중] 닥아오는 새봄에는 활기를 더하시고 우리함께 정중동(靜中動) 하시기를 기원 합니다 언제나 행복하십시요

좋은글 2024.02.13

일출(日出)

일 출 (日出) 일출은 하루의 시작을 알리는 자연 현상입니다. 일출은 아름답습니다. 그 모습을 보고 싶어 새벽을 가르며 산에 오르기도 합니다. 수평선 위로 어둠을 뚫고 올라오는 태양은 자신의 색과 분명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눈으로 볼 수 있기에 느낄 수 있는 감동입니다. 일출은 지구의 자전을 통해 반대편에 숨어 있던 태양이 조금씩 모습을 드러내는 과정입니다. 시간이 흐르고 태양이 머리 위에 자리하면 그 밝기와 눈부심으로 바라보기 어렵습니다. 태양은 나에게 다가올수록 그 모습을 보기 힘듭니다. 무작정 다가간다고 더 잘 알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때론 한 걸음 떨어져서 주변의 모습까지 살필 때 진실한 모습과 생각에 다가갈 수 있습니다. 사랑은 어둠을 뚫고 나오는 일출의 감동 같습니다. 아주 잠깐이지만 진실..

좋은글 2024.02.04